검색

인천 강화~계양 고속도로 예타 통과
김용현   |   2020-08-27

배준영 의원(미래통합당, 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은 강화에서 서울까지 30분대로 연결할 '계양~강화 고속도로 건설사업'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26일 밝혔다.

 

강화에서 서울을 잇는 '계양~강화 고속도로 건설사업'은 인천시 계양구 상야동에서 강화군 강화읍을 잇는 31.5㎞ 4차로 신설 사업으로 총 사업비 1조 9684억원이 투입되는 대형 SOC사업이다. 이 사업은 2017년 1월 '제1차 고속도로 건설계획 중점추진사업'에 포함되었지만 2018년 4월 민자제안이 반려되며 부침을 겪었다.

  © 경기뉴스

지난해 5월 KDI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으로 선정되며 불씨를 되살린 '계양~강화 고속도로 건설사업'이 26일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최종회의에서 예비타당성조사가 통과됨에 따라 본궤도에 오르게 됐다.

 

'계양~강화 고속도로 건설사업'에 대한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 통과 결과는 27일 국토교통부에 공식 통보될 예정이다.

 

배준영 의원은 “강화에서 서울까지 30분 대에 진입할 수 있는 강화~서울 간 고속도로 건설이 확정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서 내년도에 사업예산을 반영시켜 착공시기를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난 총선에서 강화군민들께 드린 약속을 지키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주) 경기뉴스. All rights reserved.